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인페이지로
사업소식
  • [SBS스페셜] 입맛의 역습 바른먹거리 교육 소개 [언론/보도]
  • 6월 16일 SBS스페셜 [입맛의 역습]에 유치부 바른먹거리 교육이 소개되었습니다.

    바른먹거리 교육은 미각교육을 중심으로 하는 교육입니다. 


    "세살버릇이 여든까지간다고 하잖아요. 그래서 아이들이 어렸을 때 바른먹거리에 대해서 구분할 줄 알고

    그것을 선호하는 성인으로 성장할 수 있기 때문에 어린이들에게 더 중요한 게 바로 미각교육입니다."

    - 푸듀케이터 노민영


    방송에 나간 교육 장면을 사진으로 잠깐 보실까요?

    (아래에는 방송을 무료로 볼 수 있도록 링크를 걸어놓았습니다.)


    입맛의역습1.jpg 입맛의역습5.jpg 입맛의역습4.jpg 입맛의역습6.jpg 입맛의역습3.jpg 입맛의역습2.jpg 입맛의역습8.jpg 입맛의역습7.jpg


    방송 다시보기(아래 사진을 클릭하시면 SBS 로그인 후 무료로 보실 수 있습니다.)

    sbs스페셜.jpg



    입맛의 역습


    방송일자: 2013년 6월 16일(일) 밤11시15분 

    연출: 한재신 / 글·구성:홍정아


    무엇이 우리의 입맛을 결정하는가? 


    건장한 체격의 청년 정기영씨. 기영씨는 입안이 얼얼할 정도로 매운 라면집의 단골이다. 어린 시절부터 맵고 짠 음식을 좋아했다는 기영씨의 식습관을 들여다보았는데……. 친구들은 간이 적당하다고 느끼는 음식에도 고춧가루와 소금을 듬뿍 쳐서 먹는 기영씨의 미각 상태는 어떠할까?


    올해 11살 재민이는 자나 깨나 초콜릿을 찾는다. 초콜릿을 제외한 다른 음식에는 도통 관심이 없는데! 초콜릿 때문에 성한 이가 남아 있지 않을 정도다. 검사 결과, 재민이는 또래 아이들보다 성장도 더디고 기초대사량도 현저히 떨어져 있었다. 재민이가 이토록 단맛만 찾는 이유는 무엇일까?


    신혼의 재미에 푹 빠져있는 정수영씨와 김민재씨 부부에게도 갈등은 있다. 극복하기 힘들 정도로 차이나는 입맛이 바로 그 원인이다. 채소와 과일은 아예 쳐다보지도 않는 수영씨와 그런 수영씨의 건강이 걱정되는 남편 민재씨, 아내의 입맛을 바꾸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신혼부부의 식탁을 들여다보았다.


    입맛의 역습


    방송일자: 2013년 6월 16일(일) 밤11시15분 

    연출: 한재신 / 글·구성:홍정아


    무엇이 우리의 입맛을 결정하는가? 


    건장한 체격의 청년 정기영씨. 기영씨는 입안이 얼얼할 정도로 매운 라면집의 단골이다. 어린 시절부터 맵고 짠 음식을 좋아했다는 기영씨의 식습관을 들여다보았는데……. 친구들은 간이 적당하다고 느끼는 음식에도 고춧가루와 소금을 듬뿍 쳐서 먹는 기영씨의 미각 상태는 어떠할까?


    올해 11살 재민이는 자나 깨나 초콜릿을 찾는다. 초콜릿을 제외한 다른 음식에는 도통 관심이 없는데! 초콜릿 때문에 성한 이가 남아 있지 않을 정도다. 검사 결과, 재민이는 또래 아이들보다 성장도 더디고 기초대사량도 현저히 떨어져 있었다. 재민이가 이토록 단맛만 찾는 이유는 무엇일까?


    신혼의 재미에 푹 빠져있는 정수영씨와 김민재씨 부부에게도 갈등은 있다. 극복하기 힘들 정도로 차이나는 입맛이 바로 그 원인이다. 채소와 과일은 아예 쳐다보지도 않는 수영씨와 그런 수영씨의 건강이 걱정되는 남편 민재씨, 아내의 입맛을 바꾸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신혼부부의 식탁을 들여다보았다.


    남다른 입맛을 가진 기영씨와 수영씨, 재민이의 미각을 검사해 본 결과 이들 모두 특정 맛을 잘 못 느끼거나 특정 맛에 매우 민감하다는 공통점을 발견할 수 있었다. 즉 미각에 이상이 있다는 것이다. 결국 미각 때문에 편식을 하게 된다는 것인데…… 그들이 이런 입맛을 갖게 된 이유는 무엇일까? 어릴 때부터 몸에 밴 식습관과 미각 사이에는 어떤 관계가 있을까? 


    대한민국의 미각이 위험하다? 


    2011년 국민건강영양조사 결과에 따르면, 우리나라 국민들이 평균적으로 섭취한 소금은 약 12g(나트륨 4791mg)으로 WHO의 권고기준 5g(2000mg)에 비하여 2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가계 식료품비 중 외식비가 차지하는 비율이 50%, 하루 1회 이상 외식을 하는 비율이 40%인 것으로 조사되었다. 음식의 간을 자유자재로 조절할 수 있는 가정에서의 식사와는 달리 외식을 할 경우에는 의도치 않게 소금뿐만 아니라 많은 양의 조미료를 섭취하게 될 가능성이 높은데, 이렇게 자극적인 맛을 즐기는 음식 문화가 우리의 건강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은 아닐까?


    당신이 미처 몰랐던 미각 이야기 – 1. 둔감한 미각이 비만을 부른다? 


    제작진은 미각과 식생활, 그리고 건강의 관계를 알아보기 위해 20대 40여명을 대상으로 단맛, 짠맛, 쓴맛, 신맛 등 4가지 맛에 대해 미각 검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비만인 실험자들은 표준체중의 실험자들보다 미각이 둔감할 확률이 높았다. 그 이유는 과연 무엇일까? 


    당신이 미처 몰랐던 미각 이야기 – 2. 감칠맛에 숨겨진 건강의 비밀 


    현대인들이 선호하는 외식 음식들은 대부분 공통적으로 감칠맛을 가지고 있다. 감칠맛이 강할수록 우리는 ‘맛있다’는 것을 느끼게 된다. 그렇다면 우리는 이 감칠맛을 왜 좋아하는 것일까? 감칠맛이 우리 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과연 무엇일까?


    맞벌이 부부가 많은 돗토리현의 한 병원에서 감칠맛과 미각과의 관계를 연구한 결과, 감칠맛을 즐기는 사람일수록 비만의 위험이 높다는 것을 발견했는데… 그 이유는 무엇일까?


    당신이 미처 몰랐던 미각 이야기 – 3. 현대인을 위협하는 미각중독 


    일본 도쿄의 한 요리 전문학교에서 20년간 신입생을 대상으로 미각테스트를 한 결과, 20년 전과 비교해 젊은이들의 미각이 둔감해졌다는 사실을 알 수 있었다. 가공식품과 인스턴트식품을 즐겨 먹는 일본 국민들의 입맛이 MSG와 같은 조미료가 과도하게 사용된 음식에 익숙해진 탓이라는데……감칠맛을 좋아하는 우리의 미각은 과연 안전할까?


    우리의 입맛이 감칠맛에 얼마나 길들여져 있는지를 알아보기 위해 초등학생, 대학생, 중년층을 대상으로 감칠맛 조미료의 농도를 달리한 어묵국물을 맛보게 했는데...그 결과, 우리는 놀라운 사실을 알 수 있었다. 세대를 불문하고 감칠맛에 노출되어 있는 대한민국 입맛의 현주소를 공개한다. 


    최고의 다이어트 방법, 건강한 식생활의 비밀은 당신의 입맛에 있다.

    아시아 1위, 세계 7위의 미각을 가지고 있는 슈퍼테이스터 김유완. 

    미각은 타고난 것도 중요하지만 환경에 의해 쉽게 변화하고 퇴화된다는 것이 미각을 연구하는 전문가들의 의견이다.

    그렇다면 김유완씨가 세계수준의 미각을 유지하고 있는 비결은 무엇일까? 

    세계적인 미각을 소유한 슈퍼테이스터가 말하는 누구나 쉽게 따라할 수 있는 건강한 미각을 만들고 유지할 수 있는 비결을 공개한다.


    당신에게 맛이란 무엇인가? 우리는 어떻게 입맛을 건강하게 길들일 수 있을까? 또한 아이들에게 건강한 식생활을 물려줄 수 있는 비결은 무엇인가? 당신이 미처 모르고 있던 입맛의 비밀이 공개된다. 

댓글 0

언론/보도 9578 2014-05-26
꿈꾸는 목요일 - 가족 식사 대화법 미리 신문 읽고 토론하기 등 딱딱한 훈육 방식 되레 부담 성적·숙제 같은 잔소리는 금물 … 재미있고 일상적인 대화 나눠야 20일 오후 2시 서울 상도초등학교 과학실. 당근과 양상추...
언론/보도 4140 2014-05-20
월19일부터 70개 초등학교 학부모·어린이 2,100여명 대상으로 밥상머리교육 실시 인쇄 목록 [자료문의] 교육부 ☎ 044.203.6284 학부모지원팀장 오순문, 교육연구관 장인자 ☎ 02.2040.4872 ㈜풀무원 팀장 이동화, 담...
언론/보도 6025 2014-03-27
음식의 맛은 기억이다. 어릴 때부터 길들여진 미각은 쉽게 변하지 않는다. 최근 TV에서 흥미로운 캠페인 광고를 보았다. 풀무원과 푸드포체인지(Food for Change)가 함께 펼치는 '바른 먹거리' 캠페인이었...
언론/보도 6117 2014-03-05
노민영 푸드포체인지 대표 - 자연의 참맛을 보여드립니다 미각이 실종됐다. 음식의 참맛에 대한 기억은 잊은 지 오래다. 싱싱한 사과보다 설탕이 잔뜩 들어간 사과주스가 더 맛있다. 매운탕을 끓이는데 생선육수만...
언론/보도 5110 2014-03-05
세상에 없던 직업 젊은이들이 자신의 능력과 적성을 바탕으로 기존에 없던 나만의 새로운 직업 만들기에 나서고 있다. 이른바 창직(創職)이다. 『나라경제』가 한국고용정보원과 함께 ‘청년들의 창직사례’를 소개한...
언론/보도 4725 2014-03-05
[직업의세계] 푸듀케이터 “어른·아이에게 바른 먹거리를 제안합니다” 수학을 좋아하던 여학생은 요리하는 것도 좋아했다. 디자인에도 관심이 있어 예쁘게 꾸미는 것에 소질이 있었다. 그래서 음식을 보기좋게 만들...
언론/보도 5445 2014-03-05
[직업의세계] 푸듀케이터, 세 살 버릇 여든까지? 아이들 밥상머리 교육 전문가 ‘푸듀케이터(foodeducator)’는 푸드(food)와 에듀케이터(educator)를 합친 말로 식생활과 관련된 건강, 환경 등의 포괄적인 분야를 ...
언론/보도 4267 2014-03-05
“내 주변 문제부터 관심 갖고 보면 나만의 직업도 보여요” 창직에 성공한 사람들-푸듀케이터(노민영 푸드포체인지 대표) 노민영 푸드포체인지 대표는 ‘푸듀케이터’라는 새로운 직업명을 만들어냈다. 푸드와 에듀케이...
no image 언론/보도 4618 2013-08-30
김제시, 바른 먹거리 전문 강사 '푸듀케이터' 양성 기사입력: 2013년08월05일 21시20분(아시아뉴스통신=정세량 기자) 김제시는 시민 안전생활과 올바른 식문화 정착을 위해 (사)푸드포체인지와 함께 2013년 지역 평생...
언론/보도 7083 2013-07-19
6월 16일 SBS스페셜 [입맛의 역습]에 유치부 바른먹거리 교육이 소개되었습니다. 바른먹거리 교육은 미각교육을 중심으로 하는 교육입니다. "세살버릇이 여든까지간다고 하잖아요. 그래서 아이들이 어렸...
1 2 3 4 5 6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