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인페이지로
사업소식
  • [중앙일보 컬처디자이너] 음식 속에 사회 문제 함축 "슬로푸드가 세상 바꿔요" [언론/보도]
  • 중앙일보.jpg


    노민영(38) 씨는 국내 슬로푸드 운동을 이끌고 있는 푸드포체인지의 설립자 겸 상임대표다. 
    음식을 통해 사회·문화를 바꿔보자는 것이 모토다. 2012년 설립 후 어린이 13만 여명을 대상으로 5500여회의 교육을 진행했다.   
     “먹는 것은 인간에게 가장 중요한 일이잖아요. 
    보통 값싸고 맛있는 음식만 생각하지만 그 안에는 환경과 노동 등 다양한 사회 문제가 함축돼 있습니다. 
    어릴 때부터 이런 문화적 맥락을 접하고 성인이 된다면 더욱 건강한 세상을 만들 수 있을 거예요.” 

    푸드포체인지가 하는 일은 크게 세 가지다. 
    먼저 어린이·청소년을 상대로 한 바른 먹을거리 교육이다. 올바른 식습관을 가르치는 것부터 농약과 환경오염의 문제점, 유전자변형생물(GMO)의 부작용 등 사회적 이슈에 대한 토론을 진행한다. 
     둘째로 초등학교와 연계해 텃밭에서 채소를 재배해 직접 요리해 먹는 ‘푸릇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마지막으로 지역아동센터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건강 요리법’을 가르친다. 아울러 이런 교육을 진행할 푸듀케이터(food+educator)를 양성하는데 현재까지 150명을 배출했다.   
     “저소득층 아이들은 지자체에서 음식 바우처를 받아요. 그런데 대부분 편의점의 간편식이나 정크푸드를 먹죠. 건강이 나빠질 수밖에 없습니다. 그 대신 직접 장을 봐서 간단한 국과 반찬 만드는 법을 가르칩니다. 요리를 하는 즐거움도 느끼고 건강한 밥상도 차릴 수 있죠.” 

    처음부터 노 대표가 음식에 관심이 있던 것은 아니다. 원래 수학을 좋아해 통계학을 전공으로 택했지만 적성에 맞지 않았다. 그러던 중 우연히 TV에서 소개되는 푸드스타일리스트에 관심을 갖게 됐고 대학 졸업 후 외식전문 프랜차이즈 업체에서 마케팅을 담당했다.   그러나 실제 현장에서 본 푸드스타일링은 인위적인 게 너무 많았다. “단지 화면에 담기 위한 음식일 뿐이었어요. 실제론 먹을 수 없는 거였죠. 그러면서 자연스럽게 슬로푸드에 관심을 갖게 됐습니다.”   
     2008년 잘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고 슬로푸드의 원조인 이탈리아로 떠났다. 그 동안 모아둔 돈을 모아 미식과학대학원에 입학했다. 그 곳에서 먹을거리와 ‘지속가능발전’을 주제로 연구하며 자신만의 음식 철학을 쌓았다. 그 후 한국에 돌아와 푸드포체인지를 설립했다.   
     “미식엔 3단계가 있어요. 와인과 음식 맛의 즐기는 것을 ‘와인 미식’이라 부릅니다. 다음은 친환경 미식이죠. 제일 마지막이 ‘네오 미식’이에요. 환경과 사회를 고민하며 음식을 즐기는 사람들이죠. 그런데 TV의 ‘먹방’은 선정적인 ‘음식 포르노’입니다. 대기업 중심의 음식산업에서 노동의 착취는 없는지, 환경오염은 없는지 등을 고민해야 ‘지속가능’ 합니다.” 
     그의 다음 목표는 ‘푸드 디바이드(소득에 따른 음식의 질 격차)’를 해결하는 일이다. 노 대표는 “경제적 약자들도 슬로푸드를 즐길 수 있는 사회구조를 만들어야 한다”며 “건강하고 바른 먹을거리를 계층과 빈부의 차이 없이 누구나 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석만 기자 sam@joongang.co.lr 

    원본 링크  http://news.joins.com/article/22567683

댓글 0

언론/보도 100 2018-08-02
뉴스투데이 E] 풀무원 ‘바른먹거리 교육’, 8년만에 어린이 교육생 10만명 넘어강이슬 기자 | 2018-08-01 11:00 등록 ▲ ⓒ 풀무원 [뉴스투데이 E]의 E는 Economy(경제·생활경제)를 뜻합니다. <편집자주> (뉴스투데이=강...
언론/보도 117 2018-08-02
기사 원본 보기-> http://www.ibaby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66976 【베이비뉴스 이유주 기자】 "토마토, 가지, 당근을 먹으면 먹을수록 어떻게 될까요?" "멋있어져요! 튼튼해져요! 건강해져...
언론/보도 898 2018-05-23
먹거리 조기교육 현장에 가보니어릴 때부터 올바른 먹을거리에 대해 배워야 ‘건강한 소비자’로 성장할 수 있다. ‘푸드포체인지’가 주관한 <어린이 맛 콘서트>에서 아이들은 요리를 하며 음식 생산부터 유통까지의 과...
언론/보도 779 2018-04-26
노민영(38) 씨는 국내 슬로푸드 운동을 이끌고 있는 푸드포체인지의 설립자 겸 상임대표다. 음식을 통해 사회·문화를 바꿔보자는 것이 모토다. 2012년 설립 후 어린이 13만 여명을 대상으로 5500여회의 교육을 진...
언론/보도 403 2018-03-23
서울시 '어린이 맛 콘서트'(서울시 제공)© News1 서울시는 17일부터 은평구 서울혁신파크에서 체험형 식생활교육 프로그램 '어린이 맛콘서트'를 운영한다. 6세 아동부터 초등학교 1~3년 학생이 대상이며 어린이들이 ...
언론/보도 786 2018-03-16
“새 학기 불안감, 사회적경제와 함께 풀어가요” 0 BY 라현윤 ON 2018년 3월 16일사회적경제 마노컴퍼니·푸드포체인지·키움학교가 제안하는 ‘새 학기 증후군’ 극복법“새학기 증후군에 걸리면 감기가 쉽게 오고 머리나 ...
no image 언론/보도 489 2017-11-29
푸드포체인지, 식생활 교육 전문 푸듀케이터 모집2017.11.24 11:45 입력 [시사타임즈 = 양동현 기자] 식생활 캠페인 교육을 전문으로 하는 사단법인 푸드포체인지(Food For Change)가 올바른 식문화 정착을 위해...
언론/보도 464 2017-11-27
푸드포체인지, 식생활 교육 전문 강사 푸듀케이터 모집…내달 8일까지 35명 선착순 조선희 기자 | sunhee@iheadlinenews.co.kr 승인 2017.11.23 10:19:56 ▲ 푸듀케이터가 초등학교에서 식생활 관련 교육을 진행하고 있...
언론/보도 519 2017-11-27
푸드포체인지, 식생활 전문 교육자 푸듀케이터 모집- “지속 가능한 식문화를 위한 바른 먹거리 교육” 목표 이효정 기자 승인 2017.11.24 11:38 댓글 0 글씨키우기 글씨줄이기 메일보내기 인쇄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구...
언론/보도 1305 2017-11-24
■CMB 대전방송 뉴스 <아나운서> 물은 생명체가 살아가기 위해서 없어서는 안 될 존재이지만, 우리는 일상에서 이를 쉽게 잊어버리고 낭비하곤 합니다. 물의 중요성과 소중함을 일깨워주기 위한 물 ...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