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메인페이지로
활동소식
그 외 푸드포체인지 3424 2015-12-09
사단법인 푸드포체인지 김장휴가 제공! 기업이 바뀌면 음식문화가 바뀝니다. 푸드포체인지는 2014년부터 전 직원에게 김장휴가 1일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추운 겨울이 오기 전, 가정에서 김장을 하며 서로 돕고 엄마의 손맛을 배우며 김장문화를 이어가고자 합니다. 2015년 11월 27일 김장휴가를 다녀온 윤소...
그 외 푸드포체인지 3485 2015-12-01
안녕하세요? (사)푸드포체인지입니다. 지난주 갑자기 추워진 날씨 속에 내린 첫눈은 잘 맞이하셨는지요:) 12월, 2015년 마지막 달입니다. 모두 어떤 계획을 하고 계신가요? 연락이 뜨음했던 지인에게 안부도 묻고, 지난 1년 동안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 놓친 것은 없는지 되돌아보며 한해를 마무리하고 새로운 해를 맞이하...
그 외 푸드포체인지 3690 2015-11-05
하루 일곱번 건강한 물습관, 물쉼표시간! 우리 아이들, 하루에 물을 얼마나 마시고 있을까요? 성장기 어린이들에게 꼭 필요한 건강한 물 마시기! <찾아가는 물쉼표시간>캠페인 교육은 다양한 활동을 통해 물과 친해지고, 왜 물을 마셔야 하는지를 배우며 올바른 물습관을 갖을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
그 외 푸드포체인지 6799 2015-11-04
안녕하세요, (사)푸드포체인지입니다. 이번에는 제철음식 캠페인 '계절의 인사' Talk & Taste &Cook 의 다섯번째 이야기입니다:) '계절의 인사' Talk & Taste & Cook 은 오감, 통합, 재미를 바탕으로 분야별 전문가와의 음식이야기를 통해 제철음식을 알고, 맛보며 제철음식의 경제적, 환경적 이...
그 외 푸드포체인지 3950 2015-11-04
스스로 요리를 할 수 있다는 것은 무엇을 의미할까요? 어린이들에게 요리란 마냥 위험한 일 일까요? 하지만, 만약 우리 아이들이 시장과 슈퍼마켓에서 장을 볼 줄 알고, 칼과 불을 안전하게 사용해서 밥과 반찬을 만들어 먹을 수 있다면 어떨까요? 어느날 혼자 집에서 밥을 먹어야 할 때 예쁘고 달달한 주전부리...
그 외 푸드포체인지 4215 2015-11-04
안녕하세요, (사)푸드포체인지입니다. 갑작스레 온도가 떨어져서 주섬주섬 두꺼운 옷을 꺼내 입고 겨울이 성큼 다가왔음이 느껴지는 날씨입니다. 그래도 가을 공기가 좋아서 천천히 가을의 끝자락을 느껴보며 한 템포 느리게 걸어보는 것도 좋을듯 합니다. 아직 알록달록 단풍들이 가을을 잡고 있으니 소중한 지인들과 좋은 추...
1 2 3 4 5 6 7 8 9 10